먹튀폴리스

How to black out sports analysis

먹튀폴리스

먹튀폴리스 란?

먹튀폴리스 좋은 이유!

먹튀폴리스 의 토토사이트들은 모두 메이저사이트들이다

들ᆢ아무것도 안하면서 겸손하지못하고 더 떵떵거리니모두 어요​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제가 너무 편협한생각을 가지있나

요전 합당한 감정이라고 생각하는데 한사람이 저리 나대 편하게 하는대도모두의 평화를 위해 잠자코 있길 바라는 남편 무 밉네

요차라리 달래주었다면 이 정도로 화나진 않았을텐데.편분이 아내편이여야죠라인을 잘못 선거 아닌지;;아내분이 잘건 어디가셨

나요?상처받을만하네요;;ㅠㅜ남편분은 님편이 되주셨어야 하는데 왜 현명하지 못하셨을까요. 그 마음만이라도 아주셨어야 하

는데…남편분 마음도 이해가 안가는 것은 아니지 렇다손 쳐도 님과 결혼해서 아이낳고 살면 이제 이 가정이 우순위인데 먼저 챙

길생각 못하시는건지. 그래 그런것 땜에 당신 이 서운 했겠네. 그럴만도 하지. 충분히 이해해 라고 하면 안되건지…남자들은 참 바

보같아요.예전에 사겼던 여우남친이 생각네요.제가 뭐라고 할까바 본인 엄마 용돈 50만원 주는거 아까 겠다고 난리난리 치던

~~~곰탱이에 막무가내랑 사니 남자도 여스럽게 부인속알고 말이라도 부인에 공감하는척하는 남자가 럽드라구요.말이라도 그

래 오늘 하는거보니 기프트콘 아깝다 지말자 하고 나중에 부인 구슬려서 그래도 형이니깐 한개 보내하면 우리가 안할사람인가요

~~~열받는 순간 기분이나 식혀주 쁜년 취급이라뇨??? 이제 아무것도 하지말까?? 반감들게 하시 주가 있으시네요.남의편님남편

입장에선 기프티콘 보내지 말란 은 듣고 좀 난감할순 있지만 자기 와이프가 속상해서 하는말이 니 잘 구슬려서 좋게좋게 넘어가

도 좋을듯 한데 빡친다니요. 깝다면 님이 더 가까운 사인데 왜 형수님을 더 감싸고 도시는 원참 이해가 안되네요.댓글잘안남기는

데.. 일단 글쓰신것만 보 못하신것 없으시니 내가 문젠가 하지마세요이상한분들 틈에서 가 문젠가 하실까봐 걱정되네요..이래나

저래나 형이랑 형님이 사람들은 객식구라그래도같이사는 남편분이 젤 나쁘네요.말도 되게 하시고..자기 식구들과 관련된 문제면

본인도 중간다리 못시는 책임있으신대요..형이 내 우상이라 말못한다고 하시면평 이 할 동반자인 와이프분한테는 이런 폭언하시

고 같이살길 바시는건지..자기 가족 소중한지 모르시네요..혼자사셨음 하네요래서 집안은 여자가 잘들어와한다면서 저더러 형하

고 사이 갈놓는 못된년이래요. 형수가 아니고 제가 이집에 잘못들어왔대. 사 다 참석했고 부모님 정기적으로 뵙고 말대꾸도 잘안

하는스이에요ᆢ 저도 할도리했는데 어쩜 저리 이야기하는지 ᆢ남편문제세요…

먹튀폴리스

먹튀폴리스 에서 제대로 이용하기

 

그리고 태클거는건아니지만, 쓰니분이 형님질투하시거같아요 나는나대로 형님은형님대로에요 마이웨이하세요 나형님처럼하

고싶다고자꾸남편한테 투덜거리지마시고요솔직히 해의식이있어요. 그래서 형님이 애가 어리면 어린대로 크면크대로 빠질핑계

가 많아지고 저는 근성이 반대라 어떤상황이라 면 하지주의여서 형님보면 답답하기도 해요ᆢ 마이웨이 한적 는데ᆢ 잘하다가도

왜 또 나혼자하나? 속에서 끓어오르 게있요참 어리석은 남편분이세여.. 지금 누가 본인의 가족인건지.. 생 형 하수인으로 살만큼

뭔가 사연이 있으신가요?ㅜ 꼭 사과으세여. 막말한거에 그리고 대차게 나가세여.진짜 상식이하네ㅜ 님이 평범하고 좋은분이세

요힘내세요남편분께서 아내분이 동안 힘들었던거 조금 이해해주면서 자기생각 얘기해줬음 좋을텐데 대화방식이 조금 아쉽네

요.. 근데 아무리 미워도 형제가문제라 남편분도 같이 그러기엔 어려울수도 있겠다는 생각은 네요 ㅠ친정에도 잘하고있는거확실

한가요? 그렇담 첨마음가짐로 어쩌다한번보는피붙이정도로만 가시고 어머님께는 어머님 하시는정도로만 대하시면될것같아요.

그이상잘하려고노력하지시구여.울신랑이 저리말함 진짜 등짝때려줄텐데…ㅜㅜ힘내세요자들 다 그런식인듯 해요~ 제 식구 감

싸기~ 잘못한거 지적해 기 싫어하죠;;; 얘기하는 사람만 답답합니다. 속상하시겠지만 으론 그냥 얘기 하지 않으심이;;; 저희집 남

의편도 똑같더라구ㅜㅜ결국..팔은 안으로 굽더라구요저희애들아빠도 상식이하의 수때문에 제앞에서 욕을 많이 해요정작..상식

이하의 행동들때에 제 몫이 늘어나고 거기에 대한 하소연을 하면 듣기 싫어하라구요남편이 내 울타리가 아니예요 ㅠㅠ오히려 3

시간거리의 님네가 본가에 오면시가에서 오라고 말할까봐..자주 오는건..전 어요친정엄마께서시부모에게 너무 잘하지도 말고못

하지도 말라..하신게 다 경험이었더라구요어차피 제가 아무리 잘해도봐정이나 첫정이 있어서큰집에 더 챙겨주시더라구요그저

제 양심에서 도리만 다 할뿐입니다아주버님은 와이프 의견을 먼저 생하시네요. 확실하진 않지만 형님 성격을 아시니 편들어 주

시기 지만 아주버님 성격이 그러실수도 있구요. 어머님이 별 말씀 하시는건 해도 소용없으니 란 맘도 있으실듯, 저희도 그러거든

~ 그냥 쓴이님 맘 가는대로 하세요. 쓴이님이 첨부터 불만 토하고 했음 남편분이 안그러셨을수도 있어요. 쓴이님이 첨엔 물 할 생

각으로 다 맞췄다가 참고있던게 폭발한건데, 남자들은 그생각 안하고 어머님도 쓴이님이 소흘해지면 더 서운해하실걸? 제라도

의견 말씀하시고 적정거리 유지할거 생각하시고 싸움 하되, 내 실익 챙기면서 웃으면서 할말은 다 하세요. 백날 잘해자 한번 못하

고 개욕 먹습니다..그리고 남편분이 챙기시는건 냅세요. 형님,동서지간.. 사이 좋으면 얼마나 좋겠어요~ 허나, 솔히 남입니다. 여

자들 질투가 젤 무서워요. 즉, 여자들끼리 친해기가 젤 어렵죠. 내가 원해서 친해진 사람도 아니고 어찌보면 쩔수없이 친해지게

되는 사람인데.. 스트레스 받지 마시고 내 도리만 하세요.제 댓글이 어떤분은 싸가지 없다 생각할수도 있만 경험상 말씀드리는거

고, 저는 이제 스트레스 안받고 내 할리만 합니다~ 더이상 스트레스 받지마세요~~~네 아주버님은 이프편에서 철저한데 저희신

랑은 형이 그러겠다하면 따라요 럼신랑과 제몫이 당연히 커지죠. 신랑은 자기네집일이니까 무할것인데 그래도 저는 좀 이해해줘

야하는거아닌가싶네요남편이 백번 잘못 하신거 맞아요. 형이 우상이니 형수도 좋게 생각시겠지요~ 제가 느낀건… 내 실속 챙겨

야 대접받더라구요.

 

먹튀폴리스

스포츠토토는 역시 안전한 곳이 최고

네~ 면 나중에 넌 당연히 할꺼지? 라고 생각하더라구요ㅋㅋ 호의 속되면 둘리라고ㅋㅋㅋ 제 3자 때문에 남편분과 싸울필욘 없

데.. 남편분이 쓴이님 맘을 못 챙겨주셨네요! 집안에서 내 몫이… 내 몫은 내가 챙깁시다~~^^와우 저는 저가 맏이 인데 런동서 들

어올까 금방 썅~이랬어요.ㅜㅜ형수가 데리고 살아준니까 남푠은?마눌이 잘못 했어도 다독이고서 뭐라해야할판에잘못 1도없는

데 이혼하자 시전?이런 ..형님네가서 우상인형님형수랑 살으라하세요ㅠㅠ뭐라말하면 더속상하니경조사는 알아 라하세요ㅜ맘

님은 하지마시고…ㅠ일단 남편분이 너무하셨네요. ㅜ 욕은 안돼요이혼 쉽게 말해도 안돼요너도 기프트콘 하지 말라는 말에 화가

났고너는 하고싶은대로 하는데나한테 이래라래라 하지말라는 남편말에안된다 너도 하지말라고 아내분이 기하신 게마지막 이성

의 끈을 놓게 만든 듯 해요때론 남편을남 바라보듯 해야하고기대심도 줄여야 포용심도 생기더라구요조은 한발짝 뒤로 물러서보

세요남편분 말씀을 그렇게밖에 못하나요.. 그 상처 평생 갈텐데..정말 속상하시겠어요 그건 꼭 사과으셔야 할것 같아요!!! 안그럼

맘에 가시처럼 박혀 내내 괴로우거같아요 저도 그런게 있거든요 ㅜㅜ시댁식구든 친정식구든 못해도 상대방이 나쁘게얘기하면

기분나쁜거 같아요~저도 사 만없고 할말없는거 아니지만 잘 안해요~전에도 하다보면 꼭 움으로 번지더라고요~저도 형님 있지

만 형님은 명절이나 아버제사에 안와도 전 사실 딱히 신경쓰지 않아요~내가 할도리 하싶음 하는거고 내가 열번간다고 너두 열번

와라는건 서로 힘든같아요…맘님이 힘드셨을텐데 남편분이 살짝 참으시고 토닥토 주셨음 싸움으로 안번지셨을텐데 잘하시고 욕

들으신거같아서 이 안타깝네요…2222형님하고 비교는 하지마세요.효도는 셀프고 각자 자기가 하고싶은 만큼하는거지 형님은

이런데 난 왜 렇게하냐고 비교하면 싸움만 되더라구요. 잘하고 못하고는 부가 판단하는거 잖아요. 남편이라도 님편들어줘야 하

는데 혼자 다고 생각드실거 같아 속상하실거같아요 ㅠㅠ네~~ 근데 맘님 금한게.제가 걱정인건 그렇게 아랫동서가 다하믄 나중

에 당연 각하게될까봐요 그게 걱정이에요ᆢ님에비해 제가 그릇이 작아이네요 ㅜㅜ아니에요~제가 그릇이 커서 다하는건 절대

아니고^^;; 저는 딱 제가 할수 있는만큼만(

블로그에는 많은 스포츠분석글이 있으니 즐기시길 바랍니다